티스토리 뷰




눅눅하고 끈적한 여름철, 특히 습도가 높은 장마철에는 더더욱 불쾌지수를 가져옵니다. 불쾌지수 뿐만 아니라 곰팡이가 생길 수 있어서 피부질환, 호흡기 질환, 알레르기성 질환을 일으키는 등 건강에도 해롭습니다. 

굳이 제습기를 장만하지 않더라고 간단한 재료로 실내 습도를 낮출 수 있는 천연 제습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천연 제습 꿀팁


1. 커피 찌꺼기

커피를 내리고 남은 찌꺼기를 낡은 스타킹이나 촘촘한 천 주무니 등에 담아 신발장, 화장실, 냉장고 등 습하고 악취나는 곳에 놓아두면 습기 제거에도 좋고 냄새 제거에도 좋습니다. 




습도 조절과 곰팡이 방지에도 효과있는 천연 제습 꿀팁



2. 숯

작은 구멍이 많이 있는 숯에는 미생물이 많이 살고있어서 공기 중의 유해한 성분들을 분해하는 공기 청정 역할도 합니다. 호흡기가 약한 사람들은 천연 숯으로 생활 습도를 조절해주면 좋습니다. 실내 습도를 낮추는 것은 물론 너무 건조할 경우 수분을 방출해 습도를 조절하기도 합니다. 숯을 종이, 신문지에 싸서 두면 습기와 곰팡이를 방지하고 탈취 효과도 있습니다. 먼지가 쌓인 숯은 약 3개월에 한 번씩 씻어 햇빛이나 전자레인지에 건조한 뒤 재사용 가능합니다. 






3. 굵은 소금

굵은 소금은 습기 제거와 벌레 퇴치 효과가 있어 좋습니다. 축축해진 소금은 프라이팬에 볶거나 전자레인지에 돌리면 다시 사용할 수 있습니다.



4. 캔들

집안 분위기를 은은하게 하면서 달콤한 향기까지 내뿜는 캔들은 장마철 습기를 없애주고 기분 전환에도 좋습니다. 하지만 캔들은 타면서 산소를 소모하기 때문에 초를 피우고 난 후에는 꼭 환기를 해야 합니다. 



5. 하루 2번, 30분씩 환기

하루 두번 30분 정도 환기 시간을 가져야 쾌적한 새 공기를 맞이할 수 있고 곰팡이 예방에도 도움이 됩니다. 환기를 할 때에는 집안 전체에 바람길을 만들어 완전한 환기를 시켜주는 것이 좋습니다. 






습도 조절과 곰팡이 방지에도 효과있는 천연 제습 꿀팁 실리카겔 ㅣ굵은 소금ㅣ 커피찌꺼기 ㅣ 신문지 ㅣ 숯 ㅣ 초


6. 실리카겔을 활용
과자, 빵, 포장용 김 등에 들어있는 제습제인 실리카겔을 버리지 않고 모아두면 습기 제거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실리카겔 여러 봉지를 모아 전자레인지에 30초 정도 돌린 후 다시마 팩, 녹차티백 주머니 등에 넣어 습기가 많이 차는 곳에 두면 좋습니다. 






7. 신문지를 활용

옷장과 신발 등에 신문지를 넣어주면 습기와 냄새, 벌레를 없애는데 효과적입니다. 




[생활정보] - 알아두면 좋은 생활 꿀팁


[건강정보] - 서리태 효능과 보관기간 / 서리태 콩물 레시피 


[건강정보] - 계피 가루의 효능과 부작용 및 복용 방법 [계피와 꿀의 시너지 효과]


[생활정보] - 무심코 버린 쓰레기로 과태료 100만원 부과!!! 생활 속 올바른 분리수거 방법


[생활정보] - 알아두면 편리한 인천공항에서 이용할 수 있는 편의시설 및 서비스 [해외여행 꿀팁]


[건강정보] - 생명을 구할 수 있는 간단한 뇌졸중 확인 방법/ F.A.S.T 테스트 





눌러주시는 공감은 큰 힘이 됩니다. 로그인하지 않아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



댓글